리뷰/음식2011.06.27 06:00

지난번에 삼현농장에서 쌈채를 받아서 맛난 고기파티를 했었는데요..


그 때 고기파니를 하고 나서도 쌈채가 남아서..

이건 어떻게 먹으면 좋을까? 하고 고민을 하다가..

간단하게 해결하기로 했습니다~!!

요즘 이웃 블로거님 방문하면서 많이 봤던 비빔밥~!!!

쓱쓱 고추장에 비벼서 요리하는 것을 볼 때 마다 입맛을 다셨는데..

이번에는 제가 비비기로 했습니다..ㅎㅎㅎ


먼저 냉장고에 보관한 쌈채를 꺼내서 물에 살짝 씻어 주었어요..

비빔밥을 해 먹었던 날이..

(쌈채 도착한지.. 5일은 되는 날인 것 같은데.. 아직 상태 괜찮지요? ^^)


먼저 대접에 밥을 담고는 씻어 놓은 쌈채를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서 담았어요.

아.. 잘라놓으니까..구분이 가는 듯 하면서도.. 헷갈리네요..

저 안에.. 적상추 , 로메인, 적겨자, 케일 , 적오크립, 치커리 가 다 담겨있답니다.


여기에.. 냉장고 뒤져서 나온 제육볶음 남은거 전부 투하~!!

비빔밥에 고기를 넣고 싶엇어요~ +0+


그리고.. 고추장 한 큰술과~! 들기름 조금 넣었어요 ^^


아.. 기름의고소한네~~ +.+



마지막으로 계란 후라이 하나도 살짝쿵 얹어주면..


오늘의 쌈채비빔밥 완성~!!


참 쉽죠~? ^^


먹는 건 더 쉬워요.. +.+



마구 비벼주세요~~~~~~~ >.<



그리고는 한수저 가득 떠서..냠냠냠.. +0+

쌈채의 아삭함이 잘 어울리는 비빔밥 한 그릇 뚝딱~! ^^*


삼현농장 블로그 : http://3hyunfarm.blog.me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담빛
리뷰/음식2011.06.22 06:30


띵동~!

삼현농장에서 택배가 왔어요~~ ^0^


상자 한 가득~! 쌈채들이 담겨져서 왔답니다 ^^

제가,. 인터넷 쇼핑을 즐겨하기는 하지만..

이런 채소 종류는 .. 눈으로 직접 볼 수 없어서.. 믿기 히들어~!

하면서.. 사 본 적이 없거든요..



그런데.. 딱~! 봐도.. 실하지 않나요?

100번 말하는 것보다.. 한 번 보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이... 바로 요런 걸 두고 말하는 것 같아요.

게다가.. 이건.. 친환경 유기농 제품이라는거~!

저희집도 농사를 지어서 아는데..

이렇게 실하게.. 유기농으로 짓는거 쉽지가 않거든요..


상자안에는 설명서 같은게 하나 있었어요..


거기에... 쌈채는 2011년 6월 17일에 수확한 쌈채라고 적혀 있네요. @@



본격적인 시식에 앞서서.. 살짝쿵 점검을 해 보았어요..

뒤적뒤적~!

여기를 봐도,.. 저기를  봐도.. 다들 실하네요.. ^^

간혹 구멍이 보이긴했는데..

요런건 유기농으로 기르는 제품에는 한 두개 씩은 있을 수 있는 것~!

저희집에서도 저희 먹을것만 약 안치고 길렀을 때.. 구멍이 장난아니게 많았거든요..

잎에 하나씩 있는 것 쯤이야~ 애교로 넘어가죠..ㅎㅎ

왠지 " 나 유기농이야~!" 하는 것 같은 느낌도 드네요 ^^

아.. 싱싱하고 맛난 쌈채를.. 바로 시식하고 싶었는데..

주말에 사정이 있어서. 냉장고로 고고씽~!! 쌈채들아~~ 시들거나 그러면 안돼~ ㅠ^ㅠ


그리고.. 드디어~! 시식을 할 순간이 왔습니다~~ ^0^

(시식은 월요일 퇴근후~!)

쌈채는.. 고기랑 먹어야 한다~!

라는 원칙에 의거하여~! 고기 한근 사가지고 퇴근했지요..ㅋㅋㅋ

3일동안 냉장 보관했는데..

상한거 없이 싱싱하게 잘 살아 있네요..

울 짐 허접한 냉장고에서도 싱싱함을 유지하고 있다쥐~ @@



적상추 , 로메인, 적겨자, 케일 , 적오크립, 치커리

6가지 종류의 쌈채가 그릇에 담겼어요 ^^

요건.. 상자에 있는거에 일부만 담은거랍니다..

양이 넉넉해서..한 번에 다 먹기에는 많더라구요.. -0-;;


고기를 구워요~~

오늘은 맛난 고기와~~ 쌈채가~~~ 만나는 날~~ >.<


평소 상추하고만 고기를 즐겼는데..

오늘은.. 입이 호사를 누려보네요 ^^

이렇게 다양한 쌈채를 맛보게 되다니~ @@

쌈채중에 쓴 맛이 나는건 입에 맞지 않을텐데.. 하고 걱정했는데..

다행이 너무 써서 못겠어요~~ >,< 하는 건 없더라구요..

약깐 씁쓸한 맛이 나도 저 같은 사람도 맛나게 먹을 수 있을 정도?? ^^

아삭아삭~!!! 쌈채를 맛나게 즐겼답니다~~ ^^

동생이 적겨자를 먹더니.. 요거 맘에 들어~ >.< 하며 이야기 하네요 ^^

아.. 그나저나.. 고기 한근을 먹었는데..

쌈채는 아직 남았네요..

한번 더 구워야 하나~ @@


삼현농장 블로그 : http://3hyunfarm.blog.me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담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