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홍보 기사2011.09.20 20:21



아기들이 가방을 매고 아장아장 걸어가는 모습을 보면.. 참 귀여운 것 같아요 ^^

하지만.,

요즘은 안쓰럽게 보인답니다..

어디 소풍을 가는 가방도 아니고..나들이 가는 가방도 아닌..

어린이집 등원을 위해 자기 몸만한 가방을 들고 등원을 하는 모습을 보면 ..

과거에는 대가족으로 지내다 보니.. 부모가 일을 나가도 다른 어른들이 아이를 돌봐주고 했는데..

요즘은 핵가족에다가..맞벌이 부부가 점점 늘다보니..

아이들이 일찍 보육시설과 같은 사회시설로 나가게 되는 것 같아요.


그래서 요즘은 만 3세가 되기도 전에 보육시설에 다니는 아이들을 일컬어 '얼리키즈' 라는
신조어까지 생기고 있다고 하네요. @@




꼭 맞벌이가 아니더라도 조기교육을 하기 위해서 보육시설을 이용하는

 시기도 전에 비해 빨라졌다고 하네요.


하지만..면역력이 약한 아이들이기에 보육시설에서의 단체생활을 경험하게 되면서

 감영성 질환에 노출될 경우~!


쉽게 감염될 위혐이 높답니다.

위생관리를 신경 쓴다고 써도.. 어린 아이들일수록 질병에 쉽게 감염이 되는 것 같아요.

특히 주의해야 할 영유아 감염성 질환으로 폐렴, 중이염, 장염, 감기, 수족구들을 조심해야 한데요.

질환을 앎은 영유야의 70%정도가 생후 24개월 이전에 처음으로 이 질환들을 경험하게 되었다니..

만 2세 이전 예방 접종이 중요하다가 하네요.


보육시설에서 위생관리를 더 신경을 써야 하는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하실 수 있겠지만..

신경을 쓴다고 열심히 위생 관리를 하지만.. 아이들마다 가지고 있는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다르고

이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대한 면역력도 서로 다다 보니 아이들의 질병감염을 완전 봉쇄할 수 없답니다.


이게 우리 이쁜 아이들을 아야아야 하게 하는 폐렴구균이라고 하네요..

이 폐렴구균이 중증 폐렴, 수막염 등의 질환을 일으키는 거래요,,,

저희 원에서도 폐렴에 걸려서 병원에 입원하는 아이가 있었는데...

어린 아이가 아파서 누워 있는 모습은 그저 안쓰럽기만 한 것 같아요.

중이염이나 중증 폐렴, 수막염 등의 질환을 일으키는 폐렴구균은 보육시설을 다니는

영유아들의 보유율이 높고 실제 감염사례가 자주 보고 된다고 합니다.


보육시설에 다니는 5세 미만 영유아가 집에서 지내는 아이들보다 폐렴구균에 의한 중이염이나

 폐렴 등 호흡기 감염빈도가 높고 항생제 내성균에 의한 감연도 흔하다고 하네요.


아이가 아프다고 해서.. 맞벌이 같은 경우는 따로 아이를 돌볼 수 없는데..

이 폐렴구균 질환들은 영유아기에 백신접종을 통해서 예방을 할 수 있다고 해요.



영유아의 폐렴구균 백신접종은 생후 2 - 4- 6 개월, 12 ~ 15개우러에 총 4회 접종이 권장되고

같은 시기에 접종하는 다른 소아 백신들과 함께 접종할 수 있다고 합니다.


신플로릭스는 10가지 주요 폐렴구균 혈청형과 새로운 운반단백질(NTHi 단백질)이 접합되어

 다른 백신들과 동시 접종 시 면역간섭을 최소화하는데 도움이 된데요.


아무쪽록 우리 이쁜 아가들~! 아프지 않고 건강하게 자라났으면 좋겠습니다.

필수이미지


참고 기사

“얼리키즈 잘 키우려다 눈물짓는 부모들 왜?” (헤럴드 경제 2011 8 30)

http://media.daum.net/culture/art/view.html?cateid=1021&newsid=20110830085614067&p=ned 


얼리키즈 세태질환대비 서둘러야 (포커스 2011 829)

http://www.fnn.co.kr/content.asp?aid=a393d4b7753f49faa9586cb2c094c7bc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담빛
광고.홍보 기사2011.07.14 20:22



지난번에도 사진 콘테스트가 있다고 포스팅을 했었는데..

어느새 한 달이 지나고..새로운 주제가 오픈되었네요..^^

연락이 없는 걸 봐서..

전 미끄덩~ 했나봐요..ㅋㅋㅋ

그렇다고 의기소침해 있지 않고~!

이번달에는 새로운 주제로 도전을 해 봅니다~!!

이번 First smile 사진콘테스트의 주제는 Angel~!!

천사같은 아이의 모습을 올리라는데..

아이의 모습은 언제나~ 천사 같지만.. 무엇보다 쿨쿨 잠자는 모습이 최고죠~!

아마.. 육아 하시는 분들은 공감하지 않을까요? ㅎㅎㅎ

(난 애도 없는데.. 어찌 알꼬...;;)


참여하는 방법은 어렵지 않답니다.

우선.. 100일된 아이 사진 중에서.. 천사 같은 모습을 한 사진을 골라요..

아.. 이게 어려울 것 같네요..

 다 천사 같은데..그 중에서 어찌 고르라고 하는지..

그래도.. 사진을 골랐다면~! 사진파일을 업로드 하고..

우측에 있는 빈칸들을 채워주고

사진과 관련된 포스팅을 살짝쿵 해 준 후에

등록하면 끝~!

별로 어렵지 않지요? ^^


고민 끝에..

전.. 이름하여~! 하늘에서 내려온 천사와의 첫만남 을 올렸습니다. ^^

곤히 잠자면서.. 좋은 꿈 꾸고 있을까요?

사진을 등록하고 난 후에는.. 추천을 받을 수 있답니다..

저~~쪽 우측 상단에.. 추천 이라는거 보이시죠?

예쁜 아이의 사진을 추천해 주세요~~ >.<

그거.. 마구 클릭해 주셔도.. 좋아요... +.+

중복투표도 가능하답니다. ^^



그리고.. 미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등에 First smile 을 알려주면 이벤트 참여 끝~! ^^



이번 엔젤은~! 6월 26일 부터 7월 25일까지니까.. 얼른 고고씽하세요~ >.<

아차차..

이벤트를 하기 위해서는 주소를 알아야 겠지요?

First smile 사진콘테스트 (http://www.facebook.com/firstsmile2011 )

요기로 가시면 이벤트에 참여하실 수 있을거예요 ^^




천사같은 아이의 모습을..

건강하게 오래오래 보기 위해서는 아이에게 챙겨야 할 것이 많은 것 같아요.

그 중에 어린 영아들이 잘 걸리는 로타바이러스 장염..

그 장염의 빠른 예방을 위해서는 미리미리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 중요하겠지요.


좀 더 자세한 정보는 아래 주소를 참고해 주세요.

http://www.facebook.com/firstsmile2011?sk=app_103377456414927


로타바이러스는 어린이집이나 단체로 생활하는 곳에 아이가 다닐 경우

걸릴 위험이 높아진답니다.

특히 맞벌이로 아이를 맡겨야 하는 부모의 경우 장염에 걸리지 않을까 걱정 많이 되실거예요.

로타바이러스 장염은 생후 3~24개월에 주로 발생하기에 조기 예방이 중요하답니다.

로타바이러스 백신은 제품에 따라 접종 횟수가 차이가 나는데..

사람균주로 만든 '로타릭스' 같은 경우 2회 접종으로

빠른 예방효과와 흔히 유행하는 5가지 로타바이러스  유형을 폭 넓게 예방할 수 있답니다.

필수이미지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담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