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생활2011.12.29 06:00



아이들과 함께 있다보면...

생각하지 못했던 일이 생기기도 하지요...

아이들이 평소처럼 선생님 놀이를 하고 있는데...

"선생님이 부르면~!"

그렇게 평온하게 놀이를 하고 있는가 하는데..

순간 들려오는 소리

"아니야~!"

뭐가 아니라는 걸까? 설마 싸우는 것은 아닌가?

레이다망을 열고

 긴장하고 지켜보는데...

"선생님은 엄마라고 하는거 아니야~!"

응~? 그럼 뭐라고 해야하는거지?

하고 지켜보는데..

"선생님은 엄마한테 어머니라고 하는거야~!"



"알았어, 어머니~"

쿡...

가만히 듣던 저는 웃음이 나올 수 밖에 없네요...

언제 저런걸 캐치한거지~?

보통 학생과 선생님 역을 하는데..

이번에는 특이하게

한 아이는 엄마가 한 아이는 선생님역을 하기로 했나봐요..

거기에 언제 저런 모습을 기억에 담고 있던 거였는지.......

역시..애들은 무서운 존재라니까요..



그리고는 이어서 들려오는 연타...

엄마역하던 아이가 집으로 들어갔나봐요..

그런데..


"아빠가 엄마한테 그렇게 말하는거 아니야."

하면서 이야기하는데..

"아빠는 엄마한테 **이라고 하는거야~!"

"**~"


푸하하~~^@^

놀이하던 아이들이 이상하다는 듯이 바라보는데..

혼자 큭큭 거리게 되네요^^;;

과연.. 저 **은 무엇일까요~?

.
.
.
.
.


정답확인하기





신고
Posted by 담빛
TAG 일상
일상생활2011.06.15 07:00
주의~!

포스팅을 보기 전에.. 완전 초폐인 쌩얼을 볼 수 있으니..

임산부와 노약자 및 심신허약자는.. 보는 것을 자제하시기 바라며..

주의사항에도 불구하고 보신 후에 일어나는 사태에 대해서는 책임지지 않음을 이야기 합니다.




*-*-*-*-*-*-*-*-*-*-*-*-*-*-*-*-*-*-*-*-*-*-*-*-*-*

머리해야지....

머리해야지..

하고 노래를 부른지.. 한 주가 지나고.. 두 주가 지나고..

한달 두달.. 백일은 지난 것 같네요.. ㅡ.ㅡ;;

그런데.. 드디어~! 미용실로 고고씽을 했습니다~~ ^0^V


ㅇㅎㅎ

퇴근하고 집에 돌아가는 길에..

눈에 띄는 미용실로 들어갔습니다.. -0-;;

(아.. 초췌한 몰골..;;;)


원래는.. 이 상한 머리 위주로 자를려고 했는데요...........

그냥.. 궁금해서.. 파마비용을 문의했다가..

그대로.. 파마하기로 결정을 해 버렸습니다..

뭐.. 이벤트로 저렴하게 한다고 하길래......ㅋㅋㅋㅋㅋㅋㅋ



결국.. 저녁식사를 드시는 동안..

파마를 하기로 결정했습니다.. ㅋㅋㅋ


ㅇㅎㅎ

저도.. 블로거 다 되었나봐요..

파마하면서.. 핸드폰으로 찍고 놀고 있고..;;;

머리 어떻게 나올까? 하는 걱정보단..

과정 사진 어떻게 찍을까를 고민하고 있다니..;;;

카메라는 보관함에 넣어서.. 고민하다가 핸드폰을 들고 찍었죠.. ㅋㅋㅋㅋ

(아..얼굴 넘 크게 나왔다..ㅜ^ㅜ)

가람양은..열파마중~!


짠~! 파마가 끝났답니다..


괜찮나요?


저희 엄마는.. 저 파마 머리 하면..나이 좀 들어 보인다고 좋아라 하시던데.. ㅡㅡ;;;;



머리를 좀 자르고 해서. 상한 것도 많이 없어졌답니다.


파마 하는 동안..머리 해 주는 언니가 어찌나 머리에 대한 설명을 많이 해주는지..


용량이 초과해버리고 말았어요.. ㅡ.ㅡ;;


파마 머리 관리법을 몇가지를 알려 주셨는지...


그 중에서 머리는 뿌리부터 말리라는 거랑..


에센스 사용하라는 말


또.. 빗으로 빗어도 괜찮다는 말이 기억에 남아 있네요.


그런데.. 생각했던 것보다 좀.. 파마가 강하게 되었어요.. -0-;;


신경 써 주신다고..


이제 여름이면 자주 씻고 땀이 나고 해서.. 파마를 좀 강하게 하셨다는데..


흑..저는 머리숱이 많아서 부~하게 뜨는거 별로 좋아라 하지 않는데..;;


그런데.. 처음이라 그렇고..일주일 정도 지나면 괜찮다는 말에 위안을 삼았답니다..




일주일 후.........




머리가 많이 가라앉았네요 ^^



파마를 오랫만에 해서.. 첨엔 어색한 감도 있었는데..


이젠 익숙하고..


처음처럼 많이 곱슬거리지 않아서 딱 좋아요 ^^


그냥 동네 근처에서 한 머리지만.. 친절하고 예쁘게 잘 한 것 같아요 ^^


제 머리 잘 어울리나요? ^^

(아..오늘 쌩얼 대거 방출했네..;;)







저작자 표시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성.. | 피나리아헤어아트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담빛

티스토리 툴바